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
분류 잡담
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

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

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 

어쨌든 그렇게 과거엔 우동하면 해물이 듬뿍 들어간 중화우동을 떠올리는 경우가 많았으나, 1990년대 후반 장우동, 클우동 같은 일본식 우동을 메인으로 내세운 체인점들이 많이 등장하고 라우동, 생생우동 같은 인스턴트 우동들도 시판되면서 한국 내에 일본식 우동 스타일이 유행하기 시작했고, 그렇게 우동에 대한 인식도 중국집에서 시켜 먹는 것보다 일본식이 정통인 것으로 서서히 바뀌게 되었다. 물론 당시에도 일본식 인스턴트 우동이 팔리고 있었지만, 우동이란 이름이 아니고 '하이면'이란 이름으로 팔리고 있었기에 일본식 우동이란 것을 모르는 사람이 많았다.
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
  • 늙병필의 크리스마스 다음날 아침
  • 각도기 터진 맛서인 기사 댓글
  • 피자 맨손으로 먹는 초롱이가 불편한 분들
  • 게시판으로 돌아가기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에디터신청문의하기